Home
home
Who Are We?
home

코르카 엔지니어들은 어떻게 협업할까?

Position
Tech Team
Front-end Engineer
Date
2023/08/28 02:20
activated
코르카 Tech Team이 하는 일을 알리기 위해 진행한 인터뷰입니다.
김주언(Product Manager), 김선영(HR Manager)가 묻고, 손도희(Front-end Engineer)가 답변했습니다.
코르카 Tech Team의 분위기와 개발 문화는 어떤지
Front-end Engineer는 어떤 일을 하고, 무슨 고민이 있는지
Front-end Engineer가 꿈꾸는 코르카의 모습은 무엇인지

Q. 자기소개 부탁드려요!

저는 코르카에서 프론트엔드 엔지니어를 담당하고 있는 손도희입니다.
저는 사용자 중심적인 사고를 Motto로 신규 기능 개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Q. 코르카의 어떤 일을 하고 계신지 소개 부탁드려요!

지금은 코르카의 리테일 미디어 서비스 ADCIO를 주로 담당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스토어, 셀러, 코르카의 웹 어드민 서비스를 만들면서 대시보드 쪽 업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Q. 도희 님이 공식적으로 코르카의 첫 프론트 엔지니어인데, 이에 대한 부담은 없으셨나요?

부담이 안되었다면 거짓말이겠지요. 하지만 입사 초기에 Dev 팀 리더이신 충환 님께서 제가 적응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주셨습니다. 코드 리뷰를 매번 꼼꼼히 해주셔서 Dev 팀에 빠르게 녹아들 수 있었고, 번역 관련 Library와 같은 프로젝트 특수 사항들에 대해서도 자료를 잘 공유해주셔서 큰 힘이 되었습니다.
이런 경험들을 바탕으로, 저도 다른 프론트엔드 개발자 분이 새로 입사하셨을 때 업무에 필요한 사내 자료들을 정리하여 공유드릴 수 있었습니다.

Q. 코르카의 프론트 엔지니어로 일을 잘하기 위해 어떤 역량 혹은 마음가짐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나요?

제일 중요한 건 소프트 스킬인데요, 프론트엔드 개발자라면 백엔드 개발자와 PM 팀과 협의를 하여 개발해야할 때가 빈번합니다.
그 다음으로 중요한 것은 다큐멘테이션 역량입니다. 코르카에 오신 분이라면 개발 실력은 충분히 뛰어나실 거라고 생각하는데요, 문서화도 꼼꼼히 잘 하신다면 협업하거나 유지 보수 시에도 도움이 많이 될 거에요.

Q. 일의 재미와 보람을 언제 느끼나요? 반대로 언제 일이 어렵고 힘든가요?

제가 개발한 ADCIO Web의 기능들을 다른 분들께서 QA 테스트 해주실 때 보람을 많이 느끼고 있습니다. 또한, 제가 구현해 둔 서비스를 기반으로 서비스가 개선되거나 신규 기능이 추가될 때 뿌듯합니다.
개발해주신 ADCIO Web의 기능들을 QA 테스트할 때 저도 보람을 느꼈는데요, 와이어프레임으로 기획한 기능들이 구현된 모습을 보면 정말 뿌듯합니다! 생각만 했던 기능들을 직접 실행해볼 수 있어서 신기하고 보람차요!
최근에 어려웠던 점은, 백엔드 개발자 분들과 일하다 보면 API 명세가 늦게 나오는 경우가 있어요. 그러면 일의 진척이 느려지기도 합니다. 제가 백엔드까지 충분히 할 수 있는 역량을 쌓으려고 노력 중입니다!
업무에 몰두하고 계시는 도희 님의 모습

Q. 코르카에서 프론트 엔지니어로 일하면서 가장 성장한 부분은 무엇인가요?

협업 역량을 기를 수 있었습니다. 코르카 개발 팀만의 프론트엔드 코딩 컨벤션을 점점 구축하게 되었고 이에 따라 Corca FE Style Guide도 아카이빙해나가고 있습니다. 또한 코드 가독성 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확장 및 유지보수가 손쉬운 코드에 더 초점을 맞추게 되었습니다.
코드 가독성이 무엇인가요?
코드 가독성은 읽기 편하며 눈에 잘 들어오는 코드를 말합니다! 단일 페이지를 개발하더라도 해당 페이지를 위한 코드를 다른 개발자가 신규 기능을 추가하기도 하니까 쉽게 말씀드리면 코드를 표현적으로, 그리고 기능적으로 직독직해 할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 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Q. 요즘 코르카의 Dev 팀이 가장 자주 이야기하는 주제는 무엇인가요?

ADCIO가 해외 유저까지 고려해서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데, ADCIO에서 통용되고 있는 크레딧을 해외 유저에게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도 주요 화제이고, 스토어와 셀러의 유저 구분 정책 또한 요즘 가장 뜨거운 감자입니다!

Q. 코르카에서 일하면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장면이나 에피소드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사내에서 소통을 활발하게 한다는 점이 가장 인상적이었어요!
팀원들과의 소통이 활발하게 진행될 수 있게 하는 요소 중 하나가 ‘님’ 호칭 문화라고 생각합니다. 코르카에서는 대표님까지 영현 님이라고 부르는데, 대표님까지 ‘님’ 호칭으로 부르는 회사에 있었던 것은 처음이었어요!
그리고 코르카만의 소통 문화가 정말 잘 발달되어있다고 느꼈던 부분은 코르카의 슬랙 문화였어요. 슬랙을 통해 다른 팀원들이 모를 수 있는 업무적인 이야기도 슬랙에서 자유롭게 소통하면서 서로서로 근황도 알 수 있고 daily-scrum 채널로 어제 했던 업무와 오늘 할 업무, 그리고 문제가 생길 경우 업로드하는 이슈까지 슬랙을 통한 소통 문화가 발달되어 있어 업무할 때 정말 편했습니다. 실제로 다른 팀에서 어떤 새로운 피쳐를 개발해야 하는지, PM 팀에서 어떤 부분이 추가되었으면 좋겠는지를 전달받을 때도 훨씬 편해요!
구체적으로 예전에 대시보드 개발할 때 동훈 님(Back-end Engineer)께서 백엔드 개발을 맡아주셨는데, 새로 개발할 분량을 서로 확인해서 줄이는 등 코르카의 소통 문화를 바탕으로 원활하게 소통하면서 협업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Q. 현재의 코르카 팀이 가지는 장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문제가 제기되면 다같이 해당 문제 사항을 검토해서 반영이 매우 빠르게 된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해요! 어떤 문제라도 일주일 안에 그 문제 관련 프로세스가 진행됩니다.
그리고 타 기업에 비해 documentation이 잘 되어 있는 것도 정말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Q. 도희 님이 상상하는 앞으로 1년 뒤의 코르카는 어떤 모습인가요?

제가 다녔던 어느 회사보다 기업 문화가 매우 뛰어난 회사이고, 영현 님께서도 조직 문화를 매우 강조하시기도 해서 코르카의 뛰어난 기업 문화가 잘 유지될 것 같아요!
ADCIO도 저희 클라이언트 분들이 매우 많아져서 지금의 ADCIO에 부가적인 기능들을 추가하고 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신규 애드테크 서비스도 연구 개발하고 있을 것 같아요.

Q. 앞으로 코르카에서 도희 님은 어떤 부분에 집중해서 성장하고 싶나요?

단기적으로는 실력이 뛰어난 풀 스택 개발자로 도약하고 싶고, 장기적으로는 아키텍처링 역량을 더 쌓고 싶습니다.

Q. 앞으로 코르카에서 어떤 영향력(Impact)을 가진 사람이 되고 싶은가요?

Dev팀 내에서 문제가 생겼을 때, 무조건적으로 의지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팀원 인터뷰에 임하시는 도희 님

Q. 코르카 Dev Team에 어떤 분이 동료로 함께하길 기대하나요?

본인 업무에만 매몰되지 않고 동료가 무엇을 필요로할지 또는 코르카 전사적으로 필요한 부분은 무엇인지 미리 캐치해서 커뮤니케이션 할 수 있는 분이요!

Q. 프론트 엔지니어로 코르카에 지원할 예비 지원자 분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엔지니어로서의 grit을 갖추신 분, 성장에 목마르신 분, 지금 코르카에 지원해주세요!
코르카의 첫 프론트 엔지니어로 부담감도 있으셨을 텐데 무조건적으로 의지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씀하신 것이 인상깊었습니다. 도희 님 처럼 기댈 수 있는 동료가 있다는게 기쁘고 바쁘신 와중에 인터뷰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Update 2023. 04. 24
코르카에서 도희 님과 함께 일하고 싶다면 아래 구글폼을 신청해주세요!
 Corca 지원하기 Corca 커피챗/콜챗 신청하기